'2016/11'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11.01 문콕 테러 더이상 참지 마세요!! (1)

요즘 IT 분야의 트렌드 중 하나가 인식 기술 입니다.  홍채 또는 지문과 같은 생체인식을 이용해서 결제를 간편하게 하거나, 출입 통제에 이용하는 등 보안 기술과 접목하여 인증 수단을 매우 간편하고 유일하게 하는 등 생체 인식, 즉 인식 기술입니다.



개인적으로 간편결제, 즉 지문인식이나 홍채인식을 통한 모바일 결제를 꽤나 선호하는데, 이는 별도의 보안 어플을 설치하지 않더라도 등록한 생체 정보를 비교하여 복잡했던 절차를 생략할 수 있게 한 계기를 인식 기술이 있어 매우 편리합니다!!
 
인식 기술은 생체인식이나 영상을 통해 사람의 얼굴 등을 분석하여 신분증으로 사용한다던가 하는 영상인식, 사람의 동작을 분석하여 닌텐도 wii Sony Playstation Move와 같이 게임에 응용한 동작(모션)인식, 시리나 구글 음성인식을 이용해서 대화나 필요한 정보를 검색할 수 있는 음성인식, 실생활 등에서 다양하게 발생할 수 있는 음향을 분석/검출하여 어떤 형태의 소리인지를 인식하여 청각장애인이나 일반인에게 위험이나 사고 등에 대한 경고를 제공할 수 있는 음향인식 기술, 센서를 이용하여 측정된 정보를 활용하는 센서기반기술 등 다양한 인식 기술들이 실제 적용 사용되고 있습니다.


 


출처 : 코리안위클리 기사 中 “영국, 외국인 생체정보 신분증 의무소지 착수” / http://koweekly.co.uk/news.php?code=&mode=view&num=5579&page=6



사람의 움직임을 인식하여 게임화한 X Box




알렉사 보이스 서비스 동작 원리(사진:알렉사 공식홈페이지)


이처럼 많~은 인식 기술 중에 블랙박스는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와 같이 위험 경고 안내를 하는 영상인식, 주차 중에 움직임이 감지된 경우 녹화하는 모션인식 기능, GPS를 통한 속도 및 위치 정보, OBDII와 같은 자기진단 장치를 통해 브레이크나 악셀, 턴시그널 정보을 활용한 센서기반 기술들이 접목되어 있습니다.
 
그 중 아이나비 퀀텀은 SID(Super Intelligent Detection, 지능형 충격 감지) 기능이 적용된 최초의 제품입니다.

영어로 쓰니, 꽤나 거창하고 화려해 보일 수도 있겠지만,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문콕에 대한 기능입니다.

문콕이란, 네이버 국어사전에 옆 차가 문을 열다가 문으로 콕 찍어놓는 것이라고 나와 있습니다.
한마디로 누군가 차에서 내릴 때 열게 된 문이 다른 차의 문에 콕 하고 상처를 주거나 눌림을 주는 것을 의미합니다. ㅠ ㅠ 누구 한번쯤은 좁은 주차장 라인에서 차를 타고 내리다 문콕으로 인한 피해 사례를 경험해보셨을거라 생각합니다. 특히 새차에 문콕과 같은 불상사가 발생하면... ㅠ 제몸을 콕 찌르는 고통이.. ㅠ
사실 문콕에 대한 특별한 기준도 없고, 사고 입증도 쉽지 않죠 ㅜ  

하지만 이런 불상사가 문콕만 있는게 아니죠 ~


이런~ 축구공이 부딪히네요!!



내릴 때 부주의로 타인의 차에 문콕을..


이면 주차에서 내차를 빼기 위해 주차된 차를 밀 때 흔히 발생할 수 있죠


차에 내린 후, 핸드백이나 가방이 상대방 차에 작은 스크래치를 남길 수 있어요


차량을 소유한 분이라면 정말 한번쯤 아니 두번 이상쯤은 경험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아이나비 퀀텀에서는국내 최초 G-Sound Technology (G-센서와 소리를 결합한 기술)를 이용하여 'SID 지능형 충격 감지 기능'을 적용 하였습니다. 

이렇게 설명하니, 어려울 수도 있겠네요. 용어로 간략히 정리를 하면 이렇습니다.
G-Sound Technology = Super Intelligent Detection(SID) = 지능형 충격 감지 모두 같은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아주 쉽게 영상 + 음향 + 센서까지 접목해서 미세한 충격과 소리를 동시에 녹화하는 기능입니다. 


더 어렵다구요? --;;
 
그럼, 차근차근 기술이 만들어 지고 구현된 태생부터 간략히 말씀 드리겠습니다.
  
블랙박스는 주차 중 여러 상황(정황)을 확인할 수 있도록 아래 3가지 기능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주차 중 내 차에 충격이 감지된 경우 주차 중 충격 감지 녹화기능
주차 중 물체나 사람 등 움직임이 발생된 경우 모션 인식 녹화기능
장시간의 영상을 빨리 보기 위한 타임랩스 녹화기능
 
그런데, 사고 시에 녹화되는 것도 매우 중요하지만, 일 생활에서 발생할 수 있는 문콕과 같은 사고를 녹화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지에 대해서 고민해 보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착안하게 된 방안이 G-센서를 활용할 수 있는 충격 감도를 더 미세하게 조정하고 여기에 충격이 발생할 경우 거의 대부분 소리가 동시에 발생된다는 관점에서 소리까지 인식할 수 있도록 고안하게 되었습니다.
 
인식 기술이 접목되다 보니, 인식률에 대한 문제가 따라올 수 밖에 없었고, 인식률을 적절히 타개하기 위해서는 각 상황별로 발생할 수 있는 생활 스크래치나 문콕 등을 테스트하여 충격 시 발생할 수 있는 충격음(dB, 데시벨)을 차종 및 상황별로 Database에 저장하고 분석하여 인식률을 높이는 것을 목표해야 합니다.

G-센서의 충격 감도 역시 조정해 가면서 인식률을 높이는데 집중해야 겠죠.

인식률을 높이는 데에는 차종, 높이, 충격 시 흔들림 등을 감안해야 할 요소들을 파악해야 하고, 여기에 차량 실내 위치별, 즉 앞쪽의 운전석 및 보조석, 뒤쪽의 운전석 및 보조석 측에서 발생할 수 있는 충격음과 충격 감도를 측정하고 분석해야 가능한 기술이 아닌가 싶습니다.
 
주차한 내 차에 누군가 문콕을 하거나 차 옆을 지나가면서 스크래치를 입혔을 때는 어떻게 하지? 어떻게 알 수있지? 라는 고민에서 소리와 G-센서 감도를 활용하는 것이 어찌 보면 당연해 보이겠습니다.
 
충격에는 거의 대부분 소리까지 발생하기 때문에 큰 충격 상황에서는 지금 처럼 충격 녹화로 하고, 문콕이나 스크래치와 같은 미세한 충격시 소리와 충격에 대한 인식 기술이 매우 중요한 요소가 아닐까 합니다.




G-Sound 기술, 위에서 언급한 SID(Super Intelligent Detection) 만큼 어렵죠?

G-Sound 기술은 G(G센서) Sound(음향)을 결합한 것을 의미합니다. 아이나비 퀀텀에서는 지능형 충격 감지로 명칭하였습니다.
따라서, 블랙박스에서 G센서라 함은 충격에 대한 감도를 측정할 수 있는 센서로 설명 드릴 수 있으며, Sound는 충격 시에 발생하는 소리를 음성인식을 통해 감도(데시벨, dB)를 측정하는 기술로 정의할 수 있습니다. 영상 기술은 당연히 충격과 소리에 대한 감지가 된 경우, 소리가 발생한 시점에서 전 후로 영상을 저장할 수 있는 기술이 되겠습니다^^
   
 SID(Super Intelligent Detection) 기능인 문콕에 대해서 그 간 진행해 왔던 상품화 과정을 잠깐 살펴 보겠습니다.

G센서의 감도는 센서별로 상이하지만, 일반적으로 기준치가 되는 수치는 거의 비슷하기 때문에 아이나비만의 노하우가 담긴 G센서의 수치는 둔감”, ”보통”, “민감3단계로 분류하고 있으며, 조금 더 세분화 하면 민감보다 민감한 매우 민감단계까지 분류하고 있습니다.

이 단계로 제품의 환경에 따른 기준치를 정립하고, 정립된 기준치를 통해 인식률을 높이기 위한 많은 노력들을 하지 않았을까 생각이 되네요. 물론, 그 인식률이라는 것이 사람마다의 편차나 기준치 마다의 편차가 있는 것은 어쩔 수 없거나 감성적이라고 표현할 수 밖에 없어 보입니다.
 
오늘 언급한건 SID 하나뿐이지만, 인식 기술에 대한 종류나 범위는 굉장히 많고 기술의 난이도, 정확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인식률에 대한 기술이 무엇보다도 중요해 보입니다앞으로는 아마도 유수한 공상과학 영화처럼 생체인식 등을 통한 여러 가지 흥미 있는 기술이나 제품들을 생활속에서 만나볼 수 있을 겁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도란도란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12.13 16: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